[밴조선]캐나다, J&J 백신 30세 이상에 권고 > 뉴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 한국 상담 전화 오픈 070-5123-0218(평일,한국시간 10AM~5PM)
  • "같이 갈까요"룸조인 이벤트 록키투어, 출발 30일전에 게시판 등록하면 싱글피 면제
  • 모레인호수가 2024년 6월 1일부터 조기 오픈 예정입니다. 로얄투어가 아름다운 모레인으로 고객분들을 모시겠습니다.
  • 24년 프리미엄 여름록키(트라이앵글 )코스는 2024. 5월4일 부터 진행 됩니다.
  • 24년 5월 4일 부터 프리미엄 록키투어, 하계일정으로 진행
  • 모레인레이크, 로얄투어만이 "프리패스 퍼밋" 취득
  • 2024.10.15(화) 출발일부터 겨울록키투어(원웨이코스)로 진행됩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금주의 신문광고 보기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시간
화~토 1AM-10AM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한국시간
월~금 10AM-5PM
캐나다
eTA
신청하기
미국
ESTA
신청하기
뉴스 & 공지사항

[밴조선]캐나다, J&J 백신 30세 이상에 권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로얄투어 작성일21-05-04 10:07 조회2,216회 댓글0건

본문

NACI, 혈전 부작용 우려로 접종 연령 제한

국가면역자문위원회(NACI)가 30세 미만 국민들에게 존슨앤존슨(J&J) 코로나19 백신을 투여하지 말 것을 새롭게 권고했다.

국가면역자문위는 3일 성명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과 같이 젊은층에 대한 혈전 부작용 문제가 예상됨에 따라, J&J 백신의 접종 연령을 30세 이상으로 제한한다고 밝혔다.

J&J 백신은 앞서 일부 접종자에게서 혈전 부작용이 나타나, 미국에서 백신 사용 중단 결정이 내려진 바 있다. 그러나 미 보건당국이 백신 사용을 중단한지 10일 만에 다시 J&J 백신의 접종을 재개하자, 캐나다도 이러한 결정에 따라 전국 배포를 예고했었다.

실제로 J&J 백신은 지난주 약 30만회 분이 공급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이번에 공수된 백신이 품질 관리 문제로 생산이 중단된 볼티모어 공장에서 제조된 것으로 확인되면서 지난 금요일부로 배포가 보류된 상태다.

보건당국은 미국으로부터 전달받은 J&J 백신 물량의 품질 확인을 마치고, 이번주부터 각 주 및 준주당국에 배포할 것으로 예상된다. 단, 캐나다의 백신 접종 방식은 각 주에서 결정하는 것이어서, NACI의 이번 권고가 적용될지는 아직 미지수다.

국가면역자문위는 이러한 권고에 더해 2회차 접종을 예약하기 어려운 모집단을 대상으로 J&J 백신을 우선 사용하는 것이 더 나을 수 있다고 제안했다.

자문위에 따르면, J&J 백신은 다른 제약사 백신과 달리 1회 접종만으로도 효능을 내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더불어 2~8도 사이 일반 냉장 온도에서 장기간 보관이 가능하고, 냉장 상태로 3개월 가까이 보관할 수 있어 예방 접종 속도를 빠르게 앞당길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이다.

이에 따라 J&J 백신은 AZ 백신 처럼 접종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접종이 시행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단, 향후 J&J 백신 접종의 확대로 캐나다의 면역 인구가 더 빨리 늘어날 수 있을지는 좀 더 두고봐야 할 문제다.

한편, AZ 백신과 J&J 백신 접종으로 인해 발생하는 면역성 혈전-혈소판 감소증(이하 VITT)은 뇌에서 혈액을 빼내는 정맥이 막혀 치명적인 출혈을 일으킬 수 있는 뇌정맥 혈전증(CVST)을 발생시킬 수 있기 때문에 일반적인 혈전보다 훨씬 더 심각한 것으로 간주된다.

NACI에 따르면, VITT의 사망률은 약 40%로 나타나며, 현재까지 캐나다에서는 투여된 110만회 분의 AZ 백신 중 단 7명만이 해당 증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월 9일에는 캐나다에서 처음으로 퀘벡에서 54세 여성이 AZ 백신을 접종 후 몬트리올 병원에서 CVST로 사망했다.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 공지사항 목록

Total 577건 30 페이지
뉴스 & 공지사항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2 [밴중앙]밴쿠버 | BC, 이제 일일 평균 확진자 100명 이하...코로나19 완전정복 코 앞으로 로얄투어 2021-06-15 2223
141 [밴조선]BC주 여행 금지령 단속 본격 시행한다 로얄투어 2021-04-30 2222
140 [밴조선]加 백신 접종자 1.3% ‘코로나 감염’ 로얄투어 2021-05-04 2222
139 [밴중앙]밴쿠버 | 황금연휴 여행 자제해야 이유...산불 조심 로얄투어 2021-05-20 2222
138 [밴조선]BC 초중고교 “9월에는 일상 되찾는다” 로얄투어 2021-06-17 2221
137 [밴중앙]밴쿠버 | 5월 25일까지 BC 자동차 검문검색 실시, 이동제한 위반 확인 로얄투어 2021-04-30 2220
136 [밴중앙]밴쿠버 | BC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으로 무게 이동 로얄투어 2021-06-10 2220
135 [밴중앙]밴쿠버 | BC 정부 발표 코로나19 데이터 문제 있다! 로얄투어 2021-05-07 2219
열람중 [밴조선]캐나다, J&J 백신 30세 이상에 권고 로얄투어 2021-05-04 2217
133 [밴조선]BC 주민 절반 이상 “밴쿠버 올림픽 한 번 더?” 로얄투어 2021-05-07 2217
132 [밴중앙]밴쿠버 | BC주 코로나19 확진자 수 뚜렷한 감소세 로얄투어 2021-05-14 2216
131 [밴조선]BC주, 관광도시 경제 재도약 이끈다 로얄투어 2021-05-19 2215
130 [밴조선]BC주 1차 백신 접종률 70% 달성 로얄투어 2021-05-31 2214
129 [밴조선]“캐나다 3차 대유행 정점 지났다” 로얄투어 2021-05-12 2205
128 [밴중앙]밴쿠버 | BC 일일 확진자 뚜렷한 감소세 아직 안 보여...2단계 시행 걸림돌 로얄투어 2021-05-31 2202
게시물 검색

CONTACT INFO

#207-4501 North Rd, Burnaby, BC V3N 4R7 (버나비 한남마트 2층)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Fax: 604-444-9823
Email: info@iroyaltour.com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Vancouver Royal Tours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