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조선]호건 수상 “BC 국경문 올여름 열릴 것” > 뉴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 한국 상담 전화 오픈 070-5123-0218(평일,한국시간 10AM~5PM)
  • "같이 갈까요"룸조인 이벤트 록키투어, 출발 30일전에 게시판 등록하면 싱글피 면제
  • 모레인호수가 2024년 6월 1일부터 조기 오픈 예정입니다. 로얄투어가 아름다운 모레인으로 고객분들을 모시겠습니다.
  • 24년 프리미엄 여름록키(트라이앵글 )코스는 2024. 5월4일 부터 진행 됩니다.
  • 24년 5월 4일 부터 프리미엄 록키투어, 하계일정으로 진행
  • 모레인레이크, 로얄투어만이 "프리패스 퍼밋" 취득
  • 2024.10.15(화) 출발일부터 겨울록키투어(원웨이코스)로 진행됩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금주의 신문광고 보기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시간
화~토 1AM-10AM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한국시간
월~금 10AM-5PM
캐나다
eTA
신청하기
미국
ESTA
신청하기
뉴스 & 공지사항

[밴조선]호건 수상 “BC 국경문 올여름 열릴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로얄투어 작성일21-06-10 15:39 조회2,177회 댓글0건

본문

BC정부, 워싱턴·알래스카주와 국경 재개 협의

관광산업 회복 위해··· 백신 2회 접종자 대상

BC주 국경이 당초 정부의 계획보다 이른 올여름 중 개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존 호건 BC주 수상은 지난 9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BC국경의 규제를 보다 빨리 완화하기 위해 연방정부와 논의 중에 있다”며 올해 초여름으로 국경 개방 시기를 특정했다.

BC주는 지리적 특성상 북서쪽으로는 미국 알래스카주와 접하고 있고, 남쪽으로는 미국 워싱턴주, 아이다호주 그리고 몬태나주와 국경이 맞닿아 있다. 미국 관광객 의존도가 높은 BC주 입장에서는 현재 누구보다 양국의 국경 개방이 필요한 상황이다.

호건 수상은 “현재 알래스카와 워싱턴 주지사들과도 국경 개방에 관한 문제에 대해 협의 중”이라며 “당장은 아니지만 관광산업의 회복을 위해 서둘러 대책을 내놓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국경 개방을 위한 필수 조건인 백신 접종률의 경우도 BC주와 미국주 모두 일정 안정 범위를 넘어선 상태라 이러한 가능성에 힘을 싣는다.

정부에 따르면 BC주의 성인 기준 1차 백신 접종률은 현재 74.5%에 달하고 있고, 워싱턴주는 71%, 알래스카주는 59%로, 면역 인구의 비율이 전체적으로 높은 상태다.

2차 접종률도 BC주는 7.5%에 그치지만, 워싱턴주와 알래스카주에서는 각각 61%와 51%에 달해 국경 개방시 큰 무리가 없을 것이란 관측이다.

물론 국경 개방 문제에 대해 전국의 모든 주들이 같은 견해를 갖고 있는 것은 아니다. 백신 접종 속도가 느린 일부 주에서는 아직까지 국경 개방에 대해 반대 의견을 견지하고 있다.

이에 대해 호건 수상은 “당장 내일 국경 문을 열고 싶어하는 사람이 있는 반면에 9월까지 국경을 열고 싶어하지 않는 사람도 있다”며 “우리는 이 두 가지 길 사이의 중간 지점에 놓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호건 수상은 캐나다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2차까지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도, BC주 자체적으로 백신여권을 도입할 것 같지는 않다고 덧붙였다.

그는 “BC주의 경우 이미 백신 접종률이 높아서 그러한 시스템이 필요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며 "앞으로 인센티브 없이도 85-90%의 면역율을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 공지사항 목록

Total 577건 32 페이지
뉴스 & 공지사항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2 [밴중앙]밴쿠버 | BC 백신 접종 300만 회 돌파 코 앞 로얄투어 2021-05-27 2186
111 [BC 관광청] FOR FULLY VACCINATED TRAVELLERS 로얄투어 2021-07-19 2186
110 [밴조선]전세계 변이 코로나 창궐··· 베트남선 ‘혼합변이’ 발생 로얄투어 2021-05-31 2185
열람중 [밴조선]호건 수상 “BC 국경문 올여름 열릴 것” 로얄투어 2021-06-10 2178
108 [밴중앙]밴쿠버 | 16세 이상 임산부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로얄투어 2021-05-06 2177
107 [밴조선]해외 거주 한국인, 코로나 음성확인서 미제출시 입국 불가 로얄투어 2021-07-12 2175
106 [밴중앙]세계한인 | 옴니크론 위험 속 한국 입국 절차는 어떻게 로얄투어 2021-11-29 2174
105 [밴조선]BC주, 단계적으로 '일상 복귀' 시동 로얄투어 2021-05-26 2174
104 [밴중앙]밴쿠버 | 1일 접종 건 수 중 86%가 2차 접종 로얄투어 2021-06-18 2174
103 [밴중앙]밴쿠버 | BC코로나19 접종 대상의 50% 1차 접종 완료 로얄투어 2021-05-13 2173
102 퀄리티 있는 여행! 로얄투어와 함께! 로얄투어 2021-07-02 2173
101 [밴조선]캐나다인 72% "백신여권 도입 찬성" 로얄투어 2021-05-25 2172
100 [밴중앙]밴쿠버 | 영사관 민원 예약 2회 이상 노쇼 불이익 로얄투어 2021-05-19 2166
99 [밴조선]모더나 백신도 "청소년 감염 예방 효과적" 로얄투어 2021-05-25 2163
98 [밴중앙]캐나다 | 연방정부 코로나19 대응 전국 만족도와 불만족도 비슷 로얄투어 2021-05-25 2160
게시물 검색

CONTACT INFO

#207-4501 North Rd, Burnaby, BC V3N 4R7 (버나비 한남마트 2층)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Fax: 604-444-9823
Email: info@iroyaltour.com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Vancouver Royal Tours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