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중앙]캐나다 | 미국과 육로 완전개방...미국 확진자 다시 급증세 > 뉴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 한국 상담 전화 오픈 070-5123-0218(평일,한국시간 10AM~5PM)
  • "같이 갈까요"이벤트, 싱글여행자가 예약후, 출발 15일전에 게시판 등록하면 싱글피 면제
  • 캐나다 입국시 모든 코비드 검사없이 입국이 가능합니다.
  • 옐로우스톤 투어가 6/14일 옐로우스톤 지역 홍수로 인한 도로폐쇄로 중단됩니다.
  • 미국행 항공 탑승전 코로나 검사 폐지, 6/12(일) 부터~
  • 사이트 내 전체검색

금주의 신문광고 보기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시간
화~토 1AM-10AM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한국시간
월~금 10AM-5PM
캐나다
eTA
신청하기
미국
ESTA
신청하기
뉴스 & 공지사항

[밴중앙]캐나다 | 미국과 육로 완전개방...미국 확진자 다시 급증세

페이지 정보

작성자 로얄투어 작성일21-08-10 10:23 조회1,020회 댓글0건

본문

미국 일일 확진자 10만 명 대로

접종 완료 미국 시민권/영주권자


코로나19로 국경을 걸어잠궜던 캐나다가 마침내 미국을 시작으로 점차 국경 개방을 할 예정인데 공교롭게도 미국의 확진자가 수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여서 캐나다의 전염 확산 방지 노력이 위기에 처했다.


연방정부는 지난 7월 21일에 9월 7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에 대해 전면적으로 캐나다 입국을 허용한다고 발표했다. 전 국가를 대상으로 한 전면 실시에 앞서 미국과의 육로 개방 등 비필수 목적 방문자 입국은 8월 9일부터 먼저 허용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미국에 합법적으로 현재 거주하는 시민권자나 영주권자는 백신 접종을 마치고 14일 지난 상태에서 관광 등 비필수 목적으로 입국이 가능하다. 현재 연방정부 사이트에는 모든 해외 입국자들은 반드시 입국 전에 ArriveCAN 앱을 통해 배신 접종 증거를 올려 놓도록 규정하고 있다


또 캐나다에서 인정되는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Pfizer-BioNTech, Comirnaty, tozinameran, BNT162b2), 모더나(Moderna, mRNA-1273), 아스트라제네카(AstraZeneca/COVISHIELD, ChAdOx1-S, Vaxzevria, AZD1222), 그리고 야센(Janssen/Johnson & Johnson, Ad26.COV2.S) 등 단 4개 만이다.


미국 시민권자나 영주권자였어도 해외에 현재 거주하는 경우에는 허용대상에서 제외된다.


이렇게 미국 거주자들이 대거 캐나다로 아무런 제한 없이 들어올 수 있는데, 미국의 코로나19 상황은 점차 악화되고 있다.


6일 기준으로 코로나19 새 확진자가 10만 7140명을 기록했다. 1주일 동안 하루 평균 확진자가 10만 명을 넘기고 있다. 코로나19 대유행 시작 이후 1월 초에 일일 확진자 수가 25만 명에 달하는 등 절정에 이르렀다. 이후 백신 접종이 이루어지면서 6월에 일일 평균 1만 1000명으로 크게 감소하는 추세를 보였다.


그러나 다시 델타 변이바이러스가 세계에 확산되면서 2달도 되지 않아 다시 10만 명 대로 늘어났다.


미국은 백신 공급이 충분한 상태에서도 백신 접종을 거부하는 인구가 많아, 바이든 미 대통령이 백신 미접종자가 백신을 맞을 경우 보상금을 주는 방안도 내놓고 있다.


현재 세계에서 미국이 코로나 누적 확진자 수에서 3654만 7563명으로 가장 많고 사망자 수도 63만 3126명 등으로 세계에서 제일 많다.


캐나다도 8월 들어 확진자 수가 빠르게 증가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런 상황 속에서 미국 관광객까지 몰려 올 경우 캐나다의 4차 대유행도 더 빠르게 다가올 수 밖에 없다.


이번 미국과의 완전 국경 개방에 대해 캐나다의 관광업계는 환영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결국 1년 반 넘게 지속되어온 코로나19에 따른 봉쇄정책에서 이제 코로나19와 공존하는 회생정책을 모색해야 하는 분위기다.


표영태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 & 공지사항 목록

Total 567건 7 페이지
뉴스 & 공지사항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7 [밴중앙]밴쿠버 | BC 백신 카드란! 접종자는 QR코드, 사업주는 확인앱 다운 로얄투어 2021-09-09 1534
476 2021.9.7 이후 캐나다 입국시 외국인 격리면제 관련 규정 번역 로얄투어 2021-09-09 1599
475 [밴중앙]캐나다 | 주한 캐나다 대사관 백신 접종 완료 여행자 입국 안내 로얄투어 2021-09-09 1071
474 [밴중앙] 밴쿠버 | BC 코로나19 백신 접종 확인서 발급 웹사이트 7일 중 런칭 로얄투어 2021-09-07 1145
473 [밴조선]한국 격리면제서 ‘영사민원24’로 신속 발급 로얄투어 2021-09-02 1138
472 [밴조선]퀘벡주 백신여권 본격 시행··· 방문객이 알아야 할 사항은? 로얄투어 2021-09-02 916
471 [밴중앙]밴쿠버 | 밴쿠버 총영사관이 알려주는 격리면제서 신청 방법 로얄투어 2021-08-30 2816
470 [밴중앙]밴쿠버 | BC주민 77%, 백신 여권 해외 여행에 유용 로얄투어 2021-08-27 1030
469 [밴조선]BC주 9월부터 백신카드 제도 도입 로얄투어 2021-08-24 1104
468 [밴중앙]캐나다 | 배신의 아이콘 미국, 육로 국경 9월 21일까지 다시 봉쇄 로얄투어 2021-08-20 1011
467 [밴조선]캐나다, 올가을 백신여권 도입한다 로얄투어 2021-08-12 1091
466 [밴조선]밴쿠버 국제공항, 코로나19 방역 우수 공항 영예 로얄투어 2021-08-11 964
열람중 [밴중앙]캐나다 | 미국과 육로 완전개방...미국 확진자 다시 급증세 로얄투어 2021-08-10 1021
464 [밴중앙]세계한인 | 병역의무자 여권 신청 시 국외여행허가서 59년 만에 폐지 로얄투어 2021-08-05 992
463 [밴중앙]캐나다 | 코로나19 대처 누가 누가 잘하나! 로얄투어 2021-08-03 985
게시물 검색

CONTACT INFO

#207-4501 North Rd, Burnaby, BC V3N 4R7 (버나비 한남마트 2층)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Fax: 604-444-9823
Email: info@iroyaltour.com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Vancouver Royal Tours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