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만 같았던 캐나다 서부, 동부 여행~ 가이드해주신 지미아저씨와 전호준 이사님께 감사드립니다. > 여행후기

본문 바로가기
  • 한국 상담 전화 오픈 070-5123-0218(평일,한국시간 10AM~5PM)
  • "같이 갈까요"룸조인 이벤트 록키투어, 출발 30일전에 게시판 등록하면 싱글피 면제
  • 모레인호수가 2024년 6월 1일부터 조기 오픈 되었습니다.
  • 24년 프리미엄 여름록키(트라이앵글 )코스는 2024. 5월4일 부터 진행 됩니다.
  • 24년 5월 4일 부터 프리미엄 록키투어, 하계일정으로 진행
  • 모레인레이크, 로얄투어만이 "프리패스 퍼밋" 취득
  • 2024.10.15(화) 출발일부터 겨울록키투어(원웨이코스)로 진행됩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금주의 신문광고 보기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시간
화~토 1AM-10AM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한국시간
월~금 10AM-5PM
캐나다
eTA
신청하기
미국
ESTA
신청하기


여행후기

꿈만 같았던 캐나다 서부, 동부 여행~ 가이드해주신 지미아저씨와 전호준 이사님께 감사드립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민정 작성일16-09-07 02:22 조회6,289회 댓글1건

본문

입사 10주년이 되어 정말 오랜만에 긴 휴가를 다녀올 수 있었습니다.

고민하던 끝에 안전하고 볼거리 많은 캐나다로 여행을 계획하였고

평소 선호하던 모두투어에서 패키지 상품으로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현지에서 로얄투어를 처음 만나게 되었지요 ^^

캐나다는 이번이 처음 방문입니다.


서부는 에메랄드 호수의 아름다움과 레이크 루이스 호수가 너무나 아름다웠고

빙하를 실제로 볼 수 있었던 점이 좋았습니다.

일정에는 없었지만 로키산을 헬기를 타고 볼 수 있었던 점도 매력적이였네요.

아침 이른 시간이라 몽환적인 분위기까지... 태양의 후예가 많이 생각났었습니다.

유시진만 빼고 모든게 다 있었던 ㅎㅎㅎ


동부는 이동거리가 서부에 비해 짧아서 편하게 여행할 수 있는 점이 좋았고

퀘백의 거리를 자유롭게 볼 수 있었던 시간들과 Thousand Island의 아름다운 풍경이 기억에 남습니다.

무엇보다 동부의 꽃은 나이아가라였어요.

7일차 저녁에 도착하였는데 머물게 된 호텔이 힐튼으로 커튼을 열면 미국쪽, 캐나다쪽 폭포가 바로 보이는

아주 명당이였습니다.

밤에는 조명이 더해진 멋으로, 아침에는 물안개가 더해진 몽환적인 느낌으로 감상할 수 있어 대만족이였고

특히나 저희가 방문한 금요일 저녁은 불꽃놀이도 진행되어 즐겁게 보고 왔습니다.

나이아가라에서 헬기, 제트보트 선택관광을 하였는데 모두 후회없는 선택이였어요.

나이아가라 폭포는 지상에서, 크루즈에서, 헬기에서, 그리고 호텔에서, 제트보트에서 각각의 매력이 모두 달랐고 모두 경험해보시라고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서부에서 많은 인원임에도 불구하고 발랄하고 유머러스하게 가이드 해주신 지미 아저씨~

동부에서 가족같은 분위기로 알찬 정보를 쏙쏙 알려주시면서 가이드를 해주신 전호준 이사님 덕분에

이번 캐나다 여행이 매우 즐거웠어요.


무엇보다 이번 여행에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은

패키지여행임에도 불구하고 쉐라톤, 포포인츠, 힐튼 등 브랜드 있는 호텔에서 머물 수 있었다는 점이였습니다. SPG와 Hilton은 평소에도 믿고 자주 숙박하는 브랜드인지라 캐나다에서도 편히 이용하였어요.

앞으로 다른 패키지 상품에서도 이렇게 근사한 호텔에서 머물 수 있도록 되었으면 합니다.

특히 나이아가라 폭포는 힐튼~! 정말 놀랍게 근사했어요.

다른 분들께서도 제 후기를 보시고 선택하시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아래에 제가 직접 촬영한 사진을 몇개 보여드립니다.

호텔 방안에서 야경으로 본 나이아가라 폭포, 아침에 일어나서 본 나이아가라 폭포

헬기에서 본 나이아가라 폭포의 모습입니다.

실제로 보면 더 감동적인 이 장면을 다른 분들께도 추천드리고 싶어요.

 

댓글목록

님의 댓글

작성일

김민정 고객님 안녕하세요
입사 10년을 기념하는 캐나다여행에서 행복하고 만족한 여행이 되고 또한 아름다운 사진과 함께 좋은 글 올려 주시여 감사드립니다.
저희 로얄투어는 모두투어의 캐나다 현지 파트너로서 고객님들이 불편하지 않고 즐거운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안내를 맡은 김정민(지미), 전호준 이사에게도 감사의 말을 전달하겠으며 고객님의 따뜻한 마음이 전달되어 앞으로도 더 힘을 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모두투어 추천을 많이 해주시여 많은 분들이 캐나다의 아름다움을 나눌수 있기를  기대하며,  고객님께서도 활기차고 행복한 직장생활이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여행후기 목록

여행후기 목록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00 로키산맥 여행후기(이지운 부장님께 감사드립니다~) 댓글1 이가람 2015-11-02 6294
열람중
꿈만 같았던 캐나다 서부, 동부 여행~ 가이드해주신 지미아저씨와 전호준 이사님께 감사드립니다. 댓글1 김민정 2016-09-07 6290
2598
홍선민 과장님과 함께한 록키투어~ 댓글1 김서희 2016-10-30 6267
2597
홍선민 과장님과 함께 한 잊지못할 록키투어 댓글1 김지은 2016-10-23 6253
2596 캐나다엔 로키산맥, 로얄투어엔 이 분!! 댓글1 김형인 2015-05-19 6211
2595 김원응 부장님과 함께한 3박 4일 로키투어 (8월 18일~ 8월 21일) 댓글3 진호원 2016-08-26 6206
2594
홍선민과장님과 록키산맥 관광 3박4일 댓글1 송미경 2016-09-07 6174
2593
내생에 최고의 가이드 홍성민 가이드님!! 댓글1 이상용(쌍둥이) 2015-08-15 6163
2592
록키 여행 후기 돌돌 2014-11-03 6155
2591
정말 이 액수로 이런 추억을 만들수 있다니 정말 감사합니다 댓글1 이가람 2016-05-23 6139
2590
[캐나다한국일보]캐네디언 로키의 '속살'을 보다 로얄투어 2014-11-14 6125
2589
최고의 4일을 만들어준 지미&지운! 돌돌돌 2014-11-03 6116
2588 고 가이버 아저씨와 함께한 록키투어 댓글1 김재윤 2017-10-09 6098
2587
박이사님과 이번에 록키 다녀온 경상도 아빠입니다 댓글1 김수일 2015-07-08 6082
2586
프로폐셔널리스트이자 스페셜리스트로서의 가이사(?)님이신 신부장님 댓글1 길연* 2015-10-07 6080
2585
3월 록키여행 댓글1 전영규 2015-04-03 6079
게시물 검색

CONTACT INFO

#207-4501 North Rd, Burnaby, BC V3N 4R7 (버나비 한남마트 2층)
 
밴쿠버 604-444-9821
미국 / 캐나다 무료 1-888-993-9298
한국에서->밴쿠버 무료전화 070-4498-0218
한국에서->한국 무료전화 070-5123-0218
Fax: 604-444-9823
Email: info@iroyaltour.com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Vancouver Royal Tours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